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소개 | 방명록 | 트위터 | RSS

빠른안내

문제해결

유용한 팁

확장기능

테마

칼럼 l 기타

 

고급(?) l 일반  Korean l Japanese l English

단상. 내가 오픈소스보다 맥을 지지하는 이유 - האלמוני בדיחות
칼 럼 | 2010.10.18 06:08

האלמוני בדיחות.
모순일 수도 있고, 몽상일 수도 있지만 난 어쨋든 정확하게 하자면 궁극적으로 오픈소스를 지지한다. 그러나 매킨토시를 더 사랑하며, 나에게 컴퓨터에 익숙하지 않은 아이들, 늙은이들, 신체가 온전치 못한 장애인들에게 딱 하나의 컴퓨터를 추천하라면 주저없이 리눅스 머신보다는 한대의 아이맥을 추천할 것이다. 외적인 요소 이를테면 돈에 대한 문제가 개입된다면 모르겠지만(사실 이것이 너무나 중요한 문제이긴 하지만) 내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

모르겠다. 오픈소스가 가지는 의의가 장벽없이 모든 이들이 발전된 기술을 쉽게 접하여 더 나은 삶을 살게 한다는 것이라 생각하지만, 오픈소스가 돌아가는 시스템이란 내가 봤을 때 모두를 위한 것이라기엔 너무나 배려가 없어 보인다. 가령 당장 준비된 리눅스 머신이나 안드로이드(사실 내가 정말 의문을 품고 있는 것은 바로 이것)를 다른 자본을 우선시 하는 것들보다 더 쉽게 사용할 수 있을까? 물론 금전적인 면에서는 다르겠지만 그것을 사용하는데에는 이야기가 다르다고 생각한다. 너무나 다루기 어려워보인다. 다수의 집단 지성이 만들어나가는 거대한 지성을 지닌 이상적인 이 소프트웨어들은 사람에게서 너무나 동떨어져보인다. 

애플은 오픈소스 진영과 너무나 동떨어져보이지만 돈에 대한 문제만 제외한다면 사실 추구하는 바는 (내가 보기에는) 비슷하며 아직까지는 그래도 이상을 위해 일하는 집단이다. 오픈소스 진영과 완전하게 다른 작업방식으로 그들은 매우 인간친화적인 소프트웨어를 만들었다. Mac OS X과 그 어떤 리눅스 시스템을 비교해 보아도 생각에 변함은 없다. 하드웨어의 범위가까 더 나아간다면 비교는 불가능에 가깝다. 오픈소스 진영이 좀 더 자신들의 궁극의 목표에 접근하려면 좀 더 다른 방식으로 접근해야하지 않을까? 나에게 있어 이 모든 시스템들은 너무나 모호하고 목적이 없어보인다. 내가 근본을 부정하는 것일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매킨토시나 i가 붙은 모바일 기기를 사용함에 있어서 지속적으로 드는 이 의구심이 문제이다.

그나마 대중적인 리눅스 OS인 우분투를 예로 들자. 무료로 세계 어디든 배송되는 이 운영체제는 미스테리나 다름 없다. 훌륭하지만 그 쉬운 습득에 비하면 미약하기 그지없는 점유율을 가지고 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이런 이유들을 극복하기 위한 해결책에는 답이 없다. 저 상태에 스스로들이 만족하는 것인지 어찌할 바를 모르는 것인지 모르겠다. 이른바 착한 오픈소스의 예이며 착해 빠져서 바보처럼 보인다. 그렇다면 가장 반대되는 오픈소스인 안드로이드를 살펴보자. 무서운 속도로 점유율을 올려 나가며 짧은 기간에 크게 성장했지만 안드로이드는 오픈소스의 가면을 쓴 악마이다. 방법론 자체에 있어서는 오픈소스가 맞지만 철학이 없고 못된 속셈을 가지고 있다고 의심할 수 밖에 없다. 

아이폰이 2007년에 소비자들에게 돌려주었던 그 권리를 모두 다시 통신사들에게 돌려주고 있다. 겉으로는 사용자들에게 선택의 기회를 주는 듯 하지만 실상은 반대인 것이다. 안드로이드에는 다른 오픈소스 프로젝트들이 가지는 이상과 의의가 없다. 게다가 현재로는 보다 쉽게 구매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매력이 없으며 결과적으로 악하다고 볼 수 있다. 

이처럼 기존의 착해빠진 오픈소스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안드로이드의 전략과 애플의 배려가 필요하다. 이 필요요소를 위해서 무엇이 필요한지 다시 생각에 생각이 꼬리를 물다보면 결국 오픈소스와 적대시되는 자본과 거대기업으로 귀결됨을 알 수 있다. 어쩌면 오픈소스란건 몽상가들이 꾸는 철없는 꿈일 수도 있다. 모 기업의 요직자는 "오픈 소스는 절대 죽지 않는다"라고 말했지만 그것은 틀린 말이다. 오픈소스는 그 언제던 살아 일어나 큰 소리를 질러본적이 없다. 따라서 산적이 없으니 죽을 수도 없다. 매우 비관적이고 염세적이다. 이것이 나를 매우 안타깝게 만드는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오픈소스를 지지한다. 아니 난 어쨋든 정확하게 하자면 궁극적으로 맥을 지지한다. 그 이유는 맥이 오픈소스의 이상을 닮았기 때문이다. 
저작자 표시
신고
글을 다 읽으셨나요? 신속한 안내 페이지로 돌아가기

이 글에서 언급되었던 , , , 와(과) 관련된 더 많은 글을 살펴보세요.

트랙백0 | 댓글13
Favicon of http://stringnerd.com 스트링 2010.10.18 22:03 신고 L R X
오픈소스가 현재로써는 너무 착해빠져서 제대로 힘을 못내고 있다는 사실에는 동감하지만, 전 전체적으로 긍정적인 편입니다. 현재로써는 불가능하지만 언젠가는 집단지성의 힘이 한 기업을 뛰어넘을 때가 올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게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요.

그리고 현재 우분투의 행로를 보면, GUI를 더욱 편리하게 하고 유료 상점을 추가하고, 소프트웨어 센터를 마치 스마트폰의 앱마켓처럼 강화하고, 친절한 도움말을 제공하고(아직 한글화는 덜 되어 있지만) 하는 등, 좀더 사용자 친화적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비록 현재는 오픈소스가 기업에 맥을 못추리지만, 언젠가는 진정한 힘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Favicon of http://heochanghyuk.blog.me 레몬라임 2010.10.19 15:51 신고 L R X
저같은 경우는 위의 '스트링'님과 마찬가지로 오픈소스의 전망에 대해서 밝게 보고있습니다. 현재까지는 아직 기업의 힘이 강하여 오픈소스가 힘을내고있지 못하지만, 오픈소스라는게 대기업 그 자신의 입맛보다 유저들의 입맛에 맞추어 가꾸어나가고, 개선하는 소프트웨어인만큼 얼마 지나지 않아서 유저의, 유저에 의한, 그리고 유저를 위한 그런 소프트웨어로 재탄생하여 어느 유저들에게나 친숙하고 쉽게 다가갈 수 있을것이라 믿어의심치 않습니다.
보보 2010.10.21 09:06 신고 L R X
엔드유저를 타겟으로 하는 오픈소스는 한계가 있는 것 같습니다. 엔드유저라는 것이 "오픈"이라는 말도 마찬가지겠지만, 딱히 정해진 바운더리가 없으니 이렇게 해도 저렇게 해도 '어떤' 유저가 보기에는 좋고 (오픈소스의 경우 주로 오픈소스를 좋아하고 개발하는 사람들 이겠죠), 다른 유저가 보기에는 영 아니라는 거죠. 반면 어떻게 사용하는지 알고, 또 무엇이 필요한지 아는 사람들에게 오픈소스는 오아시스 같은 것이기도 하죠. 돈 없으면 하지 못하는것도 하게해주니까요. 그런면에서 오픈소스 어플리케이션 보다는 오픈소스 api가 더 유용해보입니다.

애플은 정말이지 오픈소스와 정반대인 것 같은데요. 오히려 선택의 폭은 좁지만 그 선택지의 퀄터티가 높아서 결과적으로 나오는 것들이 만족할만한 것인것 같다는 생각도 합니다. 어플리케이션 뿐 아니라 API마저도 정말 타이트하게 관리하니까요. 왠지 애플것은 "얘들은 원래 자기식으로 만든담에 나한테 맞추라하니까.." 하면서 내가 찾기보다 애플이 주는 것에 만족하는데, 오픈소스에는 다른 잣대를 들이대는것 같습니다. "오픈인데 왜 이것도 안되어있는거야?" 면서 내가 원하는 것을 찾으려고 하니까요..
Favicon of http://www.tiffany-sales.net/ huiying66 2010.12.17 16:43 신고 L R X
I have just been on a family holiday for three days. It was a holiday of a kind I have never experienced before. It was a vacation that our youngest child, Cost Centre #3, has dreamed of and ceaselessly lobbied for, until finally I considered that we had reached a stage in life where we could 귀하는 차단되었으므로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Favicon of http://www.tiffany-sales.net/ huiying66 2010.12.17 16:43 신고 L R X
I have just been on a family holiday for three days. It was a holiday of a kind I have never experienced before. It was a vacation that our youngest child, Cost Centre #3, has dreamed of and ceaselessly lobbied for, until finally I considered that we had reached a stage in life where we could 귀하는 차단되었으므로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Favicon of http://aon22.com 스포츠정보 2010.12.27 16:18 신고 L R X
스포츠정보

http://kfreescore.com / http://aon22.com

에이온 스코어 (축구.농구.아이스하키.NBA 링크별 스타. 채팅방운영 정보교류)
스코어를 한눈에 볼수있으며 카페식으로 운영 하고있습니다.
*이번주 수 / 토요일 해외축구정보 있습니다 (매주 업뎃)
*정보를 나누고자 이렇게 쪽지를 보내게되었습니다.
*원하시지 않은 쪽지를 받으셨다면 사과드립니다.
*삭제 꾸욱 눌러주세요.
*내일 금요일경기*
(유로파리그 분석자료)
분석방을 보시면 날짜에 맞게 분석자료 업데이트
속는셈치고 한번 훌터 보시고 마음에 안드시면 저도 어쩔수없구요^^
날씨가 쌀쌀한데 감기 조심하시구요~ ^^
Favicon of http://hirameki.blogspot.com hirameki 2011.01.18 02:30 신고 L R X
도아님 블로그에서 알게 되어서 한번 와봤습니다.
저도 상당히 비슷한 의견을 가지고 있는 터라 많은 부분 공감하면서 읽었습니다.

저도 오픈소스를 지지하지만 애플을 조금 더 지지하는 편입니다.
개인적으로 이득을 위한 기술(MS)보다는 기술을 이용한 이득(Apple)이 저의 이상에 가깝고, 동시에 널리 쓰일수 있도록 장려(Open)하는것을 바라기 때문입니다.

처음에는 꽤 많이 써내려갔는데....
결국 블로그에 댓글로 남기기에 너무도 긴 글이 되어버려서 다 지우고 이만 줄입니다. ^_^a
Favicon of http://wholesales-wedding-dresses.com/ wholesale wedding dresses 2011.08.18 15:33 신고 L R X
파이어폭스는 iE의 뒤를 이어 약 30%의 점유율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이번 10억 다운로드 돌파는 지난 기네스 기록갱신과 더불어 아주 의미가 깊다고 생각합니다.
Favicon of http://www.wholesale-dress.net wholesale dress 2011.09.23 14:13 신고 L R X
저도 오픈소스를 지지하지만 애플을 조금 더 지지하는 편입니다.
개인적으로 이득을 위한 기술(MS)보다는 기술을 이용한 이득(Apple)이 저의 이상에 가깝고, 동시에 널리 쓰일수 있도록 장려(Open)하는것을 바라기 때문입니다.
Favicon of http://www.ayimpex.com/Oilseed-Dehuller-Plant.htm sunflower seeds peeling machiner 2011.10.20 17:10 신고 L R X
액션 지능의 실제 측정입니다.
makeityourrings 2011.11.17 15:29 신고 L R X
안녕 사람, 난 그냥 체크 된 '를이 사이트에 대해 나는 뮤즈가 어떤 개인이 그 위에 매력적인 논쟁을 제공하려는 경우, 난, 나에게 스카 이프에 이메일을 보내도록 기억, 정보, 그리고 아직 수행하지 않은 것' m 마이클 duivis 해리 meautle
Favicon of http://js.oakleysunglassesfrs.com/ discount oakley sunglasses 2013.04.22 22:08 신고 L R X
수 있었던 가장 큰 원동력과
Favicon of http://js.oakleysunglassesfrs.com/ oakley sunglasses sale 2013.04.22 22:08 신고 L R X
본 논문은 서론과 결론을

이름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영리목적의 광고성 글을 올릴 경우 한국 정보 보호 진흥원에 신고처리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법률(법 제50조의7)에 의거하여 처벌받게 됩니다. 2006.03.22

◀◀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 243 다음페이지 ▶▶

 

 

 

 

메일 수집거부등급표시 저작권 안내

Firefox는 Mozilla Foundation의 등록상표입니다.